글쓰기
8월의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영화 보고 편지와 에세이 쓰기
을지로
을지로 사생활
토요일
05:00 ~ 08:00
12명
참여 인원
김연덕, 작가 / 시인
크리스마스의 소란스러움을 사랑합니다. 어쩌면 크리스마스 당일보다도,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맞게 되는 따뜻하고 조급하고 어딘지 어설픈 마음을 사랑하는지도 모르겠어요. 크리스마스의 중심을 감싸고 있는 이상한 그리움과 무용함이 어쩌면 가장 완벽하고 안전한 사랑의 형태라고 믿고 있습니다. 시집 『재와 사랑의 미래』를, 에세이 『액체 상태의 사랑』을 냈습니다. 여름에도 캐롤을 듣고 슈톨렌의 맛을 떠올리며 어글리 스웨터를 찾아 보는 사람.
함께하는 멤버들의 한 줄 소개
글쓰기
책 필름카메라 영화 헬스 블로그 좋아하는게 많아요. 얕지만 여러우물을 파는 ENFP 퍼포먼스 마케터.
글쓰기
사진과 커피를 좋아하는 자유롭게 갇힌자
글쓰기
구름처럼 시간을 흘려가는 평범한 사람
글쓰기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을 믿습니다.
글쓰기
모임에 참여하시면 모든 멤버들의 소개를 볼 수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영화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고 편지와 에세이를 씁니다. 마니또 선물 주고 받기, 크리스마스에 대한 소설 읽기 등 다양한 워크숍이 예정돼 있어요. 크리스마스에 관한 온갖 것을 나눕니다. 시간을 맞출 수 있다면 365일 크리스마스 콘셉트인 용인의 ‘올데이 크리스마스’에 다녀 오면 좋겠어요. (용인이 멀어서 어렵다면, 어글리 티셔츠를 함께 사러 다녀오는 것도?!)

* 영화 이야기 30% + 크리스마스 / 개인의 삶에 관한 이야기 40% + 글쓰기 워크숍 30%
따뜻하고 즐거운
크리스마스영화
에세이첫걸음
모임소개
을지로 사생활
을지로 사생활의 문을 열고 들어서면 이 시간 만큼은 완벽한 크리스마스가 됩니다. 4번의 모임 동안 크리스마스 영화만 보고, 크리스마스 이야기만 나눌 거예요. 우리끼리의 여름 산타 공동체랄까요! 좋아하는 캐롤을 같이 듣고, 크리스마스 엽서를 쓰고, 마니또를 뽑아 크리스마스 선물도 주고 받기로 해요.

이야기를 편안하게 나눈 뒤에는 크리스마스에 관한 자신의 사랑의 역사를 탐구해 봅니다. 글쓰기로요! 크리스마스 편지를 보내고 싶은 누군가에게 미리 편지를 쓰거나, 유년의 크리스마스와 사랑의 크리스마스, 슬픔의 크리스마스에 관한 자신만의 에세이를 쓰기도 합니다.

크리스마스 문화나 캐롤, 영화에 대한 자세한 정보가 없어도 괜찮아요. 크리스마스에 관한 특별한 마음과 사랑이면 충분합니다. 작가로서 저는 모든 사랑의 탐구는 디테일에서 시작된다고 생각해요. 이 모임은 순수한 기쁨과 사랑에 대한 열쇠가 되어줄 거예요.



* 영화는 꼭 보고 오기 (책은 읽어 오지 않아도 됩니다)
* 영화에서 인상 깊은 장면이나 캐릭터, 에세이로 쓸 주제에 대해서는 생각해 오시면 좋아요.
* 모임의 구성원들은 모두의 이야기를 존중하며, 어떤 이유로든 타인을 비난하지 않습니다.
* 모임이 끝나면 을지로, 충무로, 종각 근방에서 뒤풀이를 합니다. (참여 자유 / 더치페이)
언제, 어디서 만나나요?
토요일 05:00 ~ 08:00
10월 1일 / 10월 22일 / 11월 12일 / 12월 3일
을지로 사생활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20길 12 대성빌딩 지하 1층
12
최소 참여 인원인 6명 보다 적을 경우, 추가 모객을 위해 1회차씩 연기(2회차 일정에 시작) 되거나 취소될 수 있습니다.
함께 보고 이야기해요
<폴라 익스프레스>
로버트 저메키스2004
<러브 액츄얼리>
리차드 커티스2003
<라스트 크리스마스>
폴 페이그2019
<밤하늘은 언제나 가장 짙은 블루>
사이하테 타히2020
<겨울(양장본 HardCover)>
앨리 스미스2021
<러블리, 스틸>
니콜라스 패클러2008
각 회차별 모임의 주제에 맞는 넷플릭스/영화를 보고 만납니다.
모임 참석 전, 모임장이 발제한 작은 사전 과제가 주어집니다.
1회차
반짝반짝, 유년의 크리스마스
한 여름 크리스마스 모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당신은 언제부터 크리스마스를 사랑하셨나요? 어떤 캐롤을 좋아하고, 크리스마스에 주로 어떤 선물을 고르며, 어떤 느낌의 크리스마스 파티를 즐기시나요? 처음 만난 우리는 크리스마스와 당신에 관한 모든 것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그리고 이 이야기의 시작이 되어줄, 당신과 크리스마스의 첫 만남에 대해 묻고 싶습니다. 어릴 때 받아 본 크리스마스 선물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선물이 있나요? 다시 꺼내 쓰고 싶은 장면은 어떤 장면인가요?
* 함께 볼 콘텐츠 : <폴라 익스프레스>(로버트 저메키스, 2004)
* 참고하면 좋은 책 : J. R. R 톨킨, 『북극에서 온 편지』
* 함께 할 활동: 좋아하는 캐롤 듣기, 크리스마스 초콜릿과 코코아 마시기
2회차
시끌벅적한 크리스마스와 나의 다정한 사람들
<러브 액츄얼리>에 등장하는 많은 인연들을 살펴보며 나에게 크리스마스를 공유하고 싶은 존재는 누구인지, 그 사람과 함께 보낼 크리스마스는 어떤 모습이었으면 하는지 등을 나눠 주세요. 연인일 수도, 친구일 수도, 가족일 수도, 스승이나 제자일 수도 있겠죠. 그 사람을 떠올리며 크리스마스 카드를 미리 써볼 것입니다. 자신이 직접 고른 카드에 직접 고른 우표도 붙여요.
* 함께 볼 콘텐츠 : <러브 액츄얼리>(리차드 커티스, 2003)
* 함께 할 활동 : 크리스마스 편지를 보내고 싶은 사람에게 미리 카드 쓰기 (모임장이 보관해 뒀다가 대신 부쳐 드릴게요!)
3회차
환상의 시간, 슬픔의 시간, 크리스마스의 로맨스
크리스마스와 사랑에 대한 모든 것을 이야기 합니다. 크리스마스와 얽혀 있는 당신의 연애, 당신이 연애하며 기대하는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에 얽힌 아픔들, 그리고 내가 가진 크리스마스 환상까지. <라스트 크리스마스>를 보고 사랑과 크리스마스에 대한 이야기를 잔뜩 나누고 쓰는 시간입니다. 각자의 에세이 낭독 후에는 제가 좋아하는 크리스마스의 사랑 소설도 돌아가며 낭독해 볼 거예요.
* 함께 볼 콘텐츠 : <라스트 크리스마스>(폴 페이그, 2019)
* 참고하면 좋은 책 : 앨리 스미스 『겨울』
* 함께 할 활동: 슈톨렌과 와인 나눠 먹기
4회차
산타 공동체 안녕! 크리스마스 선물 나누기
<러블리, 스틸>은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기 일주일 전, 노년의 사랑을 그린 영화입니다. 이제 작별의 시간이 왔어요. 크리스마스를 기다려온 우리들에게 크리스마스가 아직 도래하지 않은 배경의 영화는 어떤 의미를 남길까요? 3회차 모임에서 뽑은 마니또에게 선물을 전달합니다. 선물은 무엇이든 상관 없지만 겨울이나 크리스마스와 관련돼 있어야 합니다. 당장은 쓰기 어려운, 시간을 견뎌야 하는 물건을 서로에게 선물합니다.
* 함께 볼 콘텐츠 : <러블리, 스틸> (니콜라스 패클러, 2010)
* 참고하면 좋은 책 : 사이하테 타히 『밤하늘은 언제나 가장 짙은 블루』
* 함께 할 활동: 마니또 크리스마스 선물 나누기
이런 분들이 참여해요
이 모임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대화" 을 가장 기대하고 있어요.
남성
여성
20대
30대
기타
이렇게 진행해요
신청일
자기 소개
모임 전
콘텐츠 감상
모임 전
사전 질문 답변
모임일
대화 및 워크숍
  1. 참여 신청 후 웰컴 문자를 받고 한 줄 자기 소개와 모임에 기대하는 점을 제출합니다.
  2. 모임 일주일 전, 모임 준비를 위한 사전 질문과 과제를 전달드립니다.
  3. 모임 시작 전, 각자 모임에서 나눌 컨텐츠를 보고 사전 질문에 답변을 남깁니다.
  4. 모임 당일, 3시간 동안 멤버들과 만나 준비된 대화와 워크숍을 함께 합니다.
* 구체적인 진행 방식은 모임마다 상이할 수 있습니다.
* 정기모임은 수업이나 강의가 아닙니다. 멤버들의 생각과 참여로 만들어나가는 커뮤니티입니다.
정기 모임 멤버만의 혜택
1
이벤트 및 소모임 우선신청·무료·할인
매주 화요일에 소개 되는 약 120개의 이벤트와 소모임
‧ 이벤트는 행사 별 모집 인원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2
다른 모임 놀러가기 1회권
시즌 3개월간 유효한 다른 모임 놀러가기
‧ 놀러가기는 잔여석 발생시에만 신청이 가능합니다.
3
넷플연가 전용 공간 ‘사생활’ 이용권
멤버들만을 위한 공간 대여는 언제나 무료!
환불 규정
첫 모임 시작일 기준
환불 여부
14일 전
전액 환불
7일 전
80% 환불
5일 전
50% 환불
시작 후
환불 불가
이런 모임은 어때요?
글쓰기
자유문학반: 쓰고 싶은 마음과 눕고 싶은 몸을 가진 사람들의 모임
11월 1일 · 화요일 · 사당
정재율
시인
사유의 확장
사랑의 단상 - 시인의 사사로운 사랑 이야기들
10월 27일 · 목요일 · 홍대
정대건
소설가/영화감독
모집 마감
대기 가능
글쓰기
잊히지 않는 빌런들 - 내 빌런 이야기가 소설이 된다면
10월 2일 · 일요일 · 홍대
모집 마감
앵콜 요청
0명
앵콜 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