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의 확장
현대미술 Lv. 1: 미술관에서 머리가 하얘진 당신을 위해
사당
사당 사생활
일요일
05:00 ~ 08:00
12명
참여 인원
이정우, 전 '널위한문화예술' 에디터
예술의 권위에 저항한 미대생, 이정우 디렉터입니다. 예술이 좋아 진학한 미대에서 지나치게 고고한 수업 분위기에 크게 실망하고,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을 통해 모두가 쉽고 재밌게 이해할 수 있는 예술 이야기를 전해왔습니다. 예술은 고고하고 높은 것이 아닙니다. 끊임없는 대화를 통해 더 깊어지는 것이죠. 모임을 통해 우리 안의 예술을 깊게 파고들어 보아요.
함께하는 멤버들의 한 줄 소개
사유의 확장
1년에 한두번 정도 미술관에 가서 머리가 하얘지기도, 뜨거워지기도 하는. 지각 자주하는 직장인
사유의 확장
이것저것 해보는 것도, 집에 가만히 있는 것도 모두 좋은 회사원
사유의 확장
다양한 분야에 다양한 얕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문어발 탐구가
사유의 확장
예술과 배움, 새로운 경험에 호기심이 넘치는 마케터
사유의 확장
모임에 참여하시면 모든 멤버들의 소개를 볼 수 있습니다.
매주 모임장이 선정한 콘텐츠를 감상하고 모임을 진행합니다. 현대미술을 이해할 수 있는 기초체력이 되어줄 거에요. 모임에서는 콘텐츠를 감상하며 느낀 점을 함께 나누고, 각 콘텐츠에서 우리에게 던진 질문과 담론을 파헤쳐봅니다. 이야기를 이어나갈 때, 전문 지식이나 견해가 없어도 괜찮아요. 각자의 방식으로 현대미술을 마주하고, 다른 이들의 이야기에 귀 기울일 준비가 되어있다면 충분합니다. 예술에 관심이 있거나 토론을 즐기는 분이라면, 많은 걸 얻어갈 수 있는 모임이 될 거예요.

* 영화 이야기 30% + 모임장 주제 소개 20% + 멤버 미술 토크 50%
조용하지만끌리는
인사이트폭발
같이전시
모임소개
사당 사생활
요즘 쉽게 즐길 수 있는 전시가 참 많습니다. 인스타그램용 포토존이 즐비한 전시장도 있고, 큰 고민과 사유없이 가볍게 감상할 수 있는 전시도 있죠. 하지만 왠지, 현대미술은 난해하고 어렵게만 느껴집니다. 구글 번역기를 돌린 것 같은 전시 서문, 도통 이해할 수 없는 작가의 예술 세계. 호기롭게 도착한 미술관에서 머리가 하얘지는 경험을 했다면, 다시 그곳을 찾기는 쉽지 않죠.

현대미술이 어려운 이유는, 감상 과정에서 약간의 배경지식과 고민, 담론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이를 혼자서 해결 하긴 쉽지 않죠. 이번 모임에서는 현대미술의 대표적인 장르들을 함께 경험하고, 이야기 나누는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모임을 모두 마치고 나면, 현대미술 전시장으로 향하는 발걸음이 조금 더 가벼워질 수 있을 거에요.

언제, 어디서 만나나요?
일요일 05:00 ~ 08:00
9월 25일 / 10월 16일 / 11월 6일 / 11월 27일
사당 사생활
서울특별시 동작구 사당로30길 91, 3층
12
최소 참여 인원인 6명 보다 적을 경우, 추가 모객을 위해 1회차씩 연기(2회차 일정에 시작) 되거나 취소될 수 있습니다.
함께 보고 이야기해요
<앱스트랙트: 디자인의 미학 시즌 1>
스콧 대딕2017
<뱅크시>
엘리오 에스파냐2020
<42화 3부 | 당신의 눈을 속이다 : 세기의 미술품 위조 사건>
팟캐스트 놀고놀2021
<미술관에 가면 머리가 하얘지는 사람들을 위한 동시대 미술 안내서>
그레이슨 페리2019
각 회차별 모임의 주제에 맞는 넷플릭스/영화를 보고 만납니다.
모임 참석 전, 모임장이 발제한 작은 사전 과제가 주어집니다.
1회차
웰컴 투 아트 월드, 처음이어도 괜찮아
올라푸르 엘리아손은 한 사람만을 위한 예술이 아닌, 다수를 위한 예술을 선보이는 작가에요. 덕분에 엘리아손의 작품은 경험이 중심이고, 공존을 지향하죠. 그래서 다른 현대미술 작품보다 그 진입 장벽이 낮은 편입니다. 또 선보이는 작품의 장르도 다양해요. 전통적인 회화로 여겨지는 유화, 수채화부터 조각, 설치, 판화까지! 엘리아손의 예술세계를 접하면서 각자 작품 취향의 감을 잡아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모임에서는 엘리아손이 작품에 담아낸 담론들을 함께 이야기해 보아요.
* 함께 볼 콘텐츠 : 넷플릭스 <앱스트랙트: 디자인의 미학> Ep1. 올라푸르 엘리아손: 세상을 보는 예술
2회차
예술은 절대 ‘선'일까? 범죄와 예술 사이 경계에 대하여
얼굴없는 작가 뱅크시. 그는 예술이라는 이름 아래 수 많은 범죄를 저질렀습니다. 벽에는 그래피티를 그리고, 미술관에는 작품을 몰래 걸고, 경매장에서는 본인 작품을 찢었죠. 이 일련의 작업들은 모두 경범죄에 해당하지만, 뱅크시는 권위와 체계에 저항하는 예술이라 주장해요. 하지만 반복된 범죄로, 뉴욕시에서는 뱅크시를 지명수배 했습니다. 이를 비웃기라도 하듯, 뱅크시는 뉴욕에서 공개 전시회를 열었고요. 이번 시간에는 현대미술의 악동, 뱅크시에 대해 다룹니다.
* 함께 볼 콘텐츠 : 영화 <뱅크시> (엘리오 에스파냐, 2020)
3회차
이 예술은 얼마인가요? 현대미술과 돈
현대미술의 가치는 돈으로 매겨진다고 보는 시선도 있습니다. 그 예술세계를 온전히 이해하는 사람이 매우 소수고, 가장 직관적으로 가치를 이해하는 방법이 가격이기 때문이죠. 이번 시간에는 미술품 위조와 탐욕 같은 현대미술의 어두운 이면을 들여다보고, 그 안에서 비싼 금액으로 '가치'를 인정받은 작품들에 관해 이야기 나눕니다.
* 함께 볼 콘텐츠 : 넷플릭스 <당신의 눈을 속이다: 세기의 미술품 위조사건>
4회차
미술관을 떠다니는 질문들, 모두 모아본다면
함께하는 마지막 시간입니다. 여전히 해소되지 않은 질문들이 있다면 모두 털어버릴 수 있는 모임이 될 거에요. 이 책 <미술관에 가면 머리가 하얘지는 사람들을 위한 동시대 미술안내서>는 모임장이 이번 모임을 준비하며 가장 큰 영감을 받았던 책입니다. 현대미술에 대해 이야기할 때 나오는 담론들을 블랙코미디적인 화법으로 풀어냈습니다. 때로는 미술씬을 비판하고, 때로는 관객을 다독이기도 하죠. 책을 읽으며 인상적이었던 부분을 이야기하고, 여전히 해소되지 않은 질문거리를 함께 나누어 보아요.
* 함께 볼 콘텐츠 : 책 『미술관에 가면 머리가 하얘지는 사람들을 위한 동시대 미술안내서』(저자 그레이슨 페리, 원더박스)
이런 분들이 참여해요
이 모임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주제 학습/워크숍" 을 가장 기대하고 있어요.
남성
여성
20대
30대
기타
이렇게 진행해요
신청일
자기 소개
모임 전
콘텐츠 감상
모임 전
사전 질문 답변
모임일
대화 및 워크숍
  1. 참여 신청 후 웰컴 문자를 받고 한 줄 자기 소개와 모임에 기대하는 점을 제출합니다.
  2. 모임 일주일 전, 모임 준비를 위한 사전 질문과 과제를 전달드립니다.
  3. 모임 시작 전, 각자 모임에서 나눌 컨텐츠를 보고 사전 질문에 답변을 남깁니다.
  4. 모임 당일, 3시간 동안 멤버들과 만나 준비된 대화와 워크숍을 함께 합니다.
* 구체적인 진행 방식은 모임마다 상이할 수 있습니다.
* 정기모임은 수업이나 강의가 아닙니다. 멤버들의 생각과 참여로 만들어나가는 커뮤니티입니다.
정기 모임 멤버만의 혜택
1
이벤트 및 소모임 우선신청·무료·할인
매주 화요일에 소개 되는 약 120개의 이벤트와 소모임
‧ 이벤트는 행사 별 모집 인원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2
다른 모임 놀러가기 1회권
시즌 3개월간 유효한 다른 모임 놀러가기
‧ 놀러가기는 잔여석 발생시에만 신청이 가능합니다.
3
넷플연가 전용 공간 ‘사생활’ 이용권
멤버들만을 위한 공간 대여는 언제나 무료!
환불 규정
첫 모임 시작일 기준
환불 여부
14일 전
전액 환불
7일 전
80% 환불
5일 전
50% 환불
시작 후
환불 불가
이런 모임은 어때요?
사유의 확장
위대한 수업 - 참을 수 없는 공허함, 나를 채우는 지적 대화
10월 24일 · 월요일 · 을지로
정재율
시인
사유의 확장
사랑의 단상 - 시인의 사사로운 사랑 이야기들
10월 27일 · 목요일 · 홍대
최수빈
심리상담사
자아와 관계
MBTI 과몰입러 동아리 - 사람 관찰 좋아하세요?
10월 30일 · 일요일 · 합정
최겸
다이어트 과학자
마감 임박
라이프스타일
일년바프 : 다이어트 과학자 최겸과 건강하게 바디프로필 준비하기
10월 9일 · 일요일 · 낙성대
모집 마감
앵콜 요청
0명
앵콜 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