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와 넷플릭스
잠깐만!! 나 오늘 연기 좀 하고 올게 - 스트레스 확 풀리는 깔깔 연기 교실
건대
토요일
05:00 ~ 08:00
12명
참여 인원
최주연, 배우
노래하고 연기하는 것을 좋아하는 배우 최주연입니다. 나를 발산하는 일이 좋아 배우가 되었고 지금도 무대라는 곳이 설레입니다. 연기는 타인의 삶을 경험한다지만 오히려 연기를 하면 할수록 저에 대해 깊이 알아가는 거 같습니다. 모임을 통해서도 자신에 대해 더 알아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연기는 아주 작은 자신감만 있다면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함께하는 멤버들의 한 줄 소개
영화와 넷플릭스
스토리를 좋아해서 잘 만들어진 캐릭터에 매료되어 버리는 사람
영화와 넷플릭스
친해지면 재밌는 해보고 싶은게 너무나도 많은 디자이너
영화와 넷플릭스
뭐든 깊이 알아야만 하는 슈퍼 제너럴리스트
영화와 넷플릭스
모임에 참여하시면 모든 멤버들의 소개를 볼 수 있습니다.
모임 마다 정해진 영화를 보고 와서 주제에 부합하는 즉흥극이나, 대본을 가지고 모임을 진행합니다. 경험을 바탕으로 한 즉흥극부터 실제 대본을 읽어보고 팀별로 연기 발표까지, 실제로 연기를 해보는 워크숍이 가득한 모임이에요! 처음에는 부끄러울 수 있지만, 1시간만 지나도 웃고 있는 나를 발견하게 될걸요? 조금 낯설더라도 함께 할 모임원들과도 함께 연기를 해야하기 때문에 활발하고 적극적으로 다가오시면 좋습니다. 4회차가 끝나고 나면 ‘나, 연기에 소질 있나?’ 생각할지도 몰라요.

*영화 이야기 20% + 연기워크숍 40% + 연기시연 40%
서로주고받는
활기찬워크숍
수다스러움
모임소개
건대 인근
영화 속 캐릭터들을 보며 ‘나와 닮았다’라는 생각을 한 번쯤 해 본 적 있나요?. 아주 가끔이라도 내가 해도 저 배우보다는 잘하겠다는 생각이 든 분이 있다면 더욱 환영입니다. 연기는 사람이 하는 일이기 때문에 더 마음에 와닿는 것 같아요.

연기 모임은 단순히 다른 사람되는 것이 아닌 나 자신 그대로 연기를 해보며 캐릭터와 맞닿는 지점을 찾아가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내가 지금까지 살아 온 시간들을 되돌아보면 분명 여러 감정을 느껴 왔고 여러 사건을 겪었을 텐데요. 그 경험을 조심스럽게 꺼내어 소스로 활용하면서 연기모임이 진행된다고 생각하시면 좋습니다.

연기는 ‘나로부터 시작’이기에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각자의 이야기를 통하여 즉흥극을 진행하고, 매주 두편의 한국영화를 선정하여 씬 일부를 직접 연기해 보면서 영화 속 캐릭터들의 인간상을 깊이 있게 들여다보려 합니다.


* 희, 노, 애, 락의 네 가지 표정 셀카로 찍어오기
* 다 함께 연극 관극하며 배우의 연기나 작품에 대하여 의견 나눠보기
언제, 어디서 만나나요?
토요일 05:00 ~ 08:00
1월 7일 / 1월 28일 / 2월 18일 / 3월 11일
건대 인근
모임 전 안내될 예정입니다.
12
최소 참여 인원인 6명 보다 적을 경우, 추가 모객을 위해 1회차씩 연기(2회차 일정에 시작) 되거나 취소될 수 있습니다.
보고 와서 이야기해요
* 이미지를 클릭하면 어디서 볼 수 있는지 알 수 있어요!
<소공녀>
전고운 2017
<연애의 목적>
한재림 2005
<가족의 탄생>
타샤 허버드 2016
<넘버 3>
송능한 1997
<범죄의 재구성>
최동훈 2004
<미쓰 홍당무>
이경미 2008
<아는 여자>
장진 2004
<바람난 가족>
임상수 2003
각 회차별 모임의 주제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만납니다.
모임 참석 전, 모임장이 발제한 작은 사전 과제가 주어집니다.
모임 주제에 따라 넷플릭스, 웨이브, 왓챠 등 다양한 플랫폼의 컨텐츠를 다룹니다.
1회차
나는 과연 누구이고, 어떻게 비춰지는가?
여러분은 나 자신에 대해서 얼마나 잘 알고 있나요? 요즘 MBTI가 대세이긴 해도 단순히 규격화해서 나를 이해하기란 어려운 일입니다. 혹은 다른사람은 나를 어떻게 보는 것 같나요? 그 지점이 정확하게 일치 하나요? 연기는 삶을 대변하기 때문에 나와 인간에 대한 깊은 관심이 필요합니다. 나의 모습을 객관화 하기란 참 어렵지만 타인이 느끼는 나의모습을 알아보고 그 점을 바탕으로 즉흥극도 진행해보려 합니다. 연기는 나로써의 출발이기 때문에 나 자신에 대해 깊이 탐구해보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함께 볼 콘텐츠 : <소공녀>(전고운, 2017), <미쓰 홍당무>(이경미, 2008)
2회차
연애, 그 참을수 없는 어려움!
누군가와 사랑을 하고 감정을 나눈다는 것은 또 다른 우주를 만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어려움이 항상 동반되기에 연애는 설레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고구마를 먹은 듯한 답답함이 있기도 하죠. 2회차때는 연애라는 소재로 나와 가장 깊은 관계를 맺었던 사람에 대해 떠올려보고 그 경험을 바탕으로 즉흥극을 진행하며 감정을 끌어올리는 연기를 도전해 볼 생각입니다.
*모임 전 or 후에 간단한 벙개를 하려고 해요! 추후 멤버들과 함께 조율할 예정입니다:)
*함께 볼 콘텐츠 : <연애의 목적>(한재림, 2005), <아는여자>(장진, 2004)
3회차
당신에게 가족은 어떤 존재인가요?
세상에는 평범한 가족도 많지만 다양하고 여러가지 방면의 가족도 있습니다. 반려견이 가족이 되고, 자식이 결혼하는 상대방이 가족이 되는것 처럼요.. 가족은 나의 근원이자 뿌리이기 때문에 나를 설명해주는 존재들이기도 합니다. 떄로는 가족이라는 존재가 나의 치부일 수도 있지만 뗄레야 뗄수없는 관계인것도 사실입니다. 자신의 가족에 대한 소개와 더불어 자신이 태어나게 된 배경도 모임원들과 공유하며 극으로 만들어 봅니다. 가족이라는 작은 사회 구성원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도 함께 고민해 보며 연기할 때 주제에 대해서도 어떻게 더 강하게 표현될 수 있는지 알아봅니다.
*함께 볼 콘텐츠 : <가족의 탄생>(김태용, 2006), <바람난 가족>(임상수, 2003)
4회차
나쁜놈만이 살아남는다
항상 착하고 성실하게만 살아야한다는 도덕적인 통념을 버리고 내안의 욕망을 자세히 들여다보면서 영화에서의 악역을 연기해보려 합니다. 악인도 사람이듯 연기할때 어떻게 접근할지 함께 고민해보고, 관객에게 더 효과적으로 전달되는지 직접 연기도 해 보려 합니다. 내안에 내제된 나쁜생각과 나쁜욕망을 거침없이 연기로 표현하며 즐기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함께 볼 콘텐츠 : <넘버3>(송능한, 1997), <범죄의 재구성>(최동훈, 2004)
이런 분들이 참여해요
남성
여성
20대
30대
이렇게 진행해요
신청일
자기 소개
모임 전
콘텐츠 감상
모임 전
사전 질문 답변
모임일
대화 및 워크숍
  1. 참여 신청 후 웰컴 문자를 받고 한 줄 자기 소개와 모임에 기대하는 점을 제출합니다.
  2. 모임 일주일 전, 모임 준비를 위한 사전 질문과 과제를 전달드립니다.
  3. 모임 시작 전, 각 회차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사전 질문에 답변을 남깁니다.
  4. 모임 당일, 3시간 동안 멤버들과 만나 준비된 대화와 워크숍을 함께 합니다.
* 구체적인 진행 방식은 모임마다 상이할 수 있습니다.
* 정기모임은 수업이나 강의가 아닙니다. 멤버들의 생각과 참여로 만들어나가는 커뮤니티입니다.
넷플연가 멤버들은 이렇게 느꼈어요
모임장님이 선정하신 영화, 던져주신 질문들이 정말 좋았어요. 모이신 분들의 개성있는답변을 들으면서 깨달은 바도 많고요. 모임장님이 적절하게 주제를 바꿔가며 진행해주셔서 더 다양한 얘기가 나올 수 있었던 것 같아요!
by '류O'님
우리의 삶 속에 녹아있는 감정, 편견, 사랑, 꿈, 실패 등을 생각하고 느낄 수 있는 언어의 영화들을 너무 잘 소개해 주셨고 르이야기 나누면서 각자의 삶 속에 자연스럽게 서로를 초대하는 시간도 만들어주셨습니다. :D
by '장O만'님
오랜만에 취향이 비슷한 사람들과 대화해서 행복했습니다:)
by 'zzubbabbong'님
그냥 느끼기에 급급했던 미술이었는데, 새롭게 미술에 대해서 지식적으로 채워가는 게 너무 즐거웠습니다.
by '박O재'님
우리가 스쳐지나간 것들에 얼마나 많은 놀라움이 있는지 알게 될거에요
by '렙싸'님
정기 모임 멤버만의 혜택
1
이벤트 및 소모임 우선신청·무료·할인
매주 화요일에 소개 되는 약 120개의 이벤트와 소모임
‧ 이벤트는 행사 별 모집 인원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2
다른 모임 놀러가기 1회권
시즌 3개월간 유효한 다른 모임 놀러가기
‧ 놀러가기는 잔여석 발생시에만 신청이 가능합니다.
3
넷플연가 전용 공간 ‘사생활’ 이용권
멤버들만을 위한 공간 대여는 언제나 무료!
환불 규정
첫 모임 시작일 기준
환불 여부
~ 14일 전
전액 환불
13 ~ 7일 전
80% 환불
6 ~ 5일 전
50% 환불
4일 전 ~ 시작 후
환불 불가
이런 모임은 어때요?
오픈 예정
음악과 OST
음악 취향관 - 뮤직 PD의 퇴근 후 음악 일기
2월 5일 · 일요일 · 사당
마감 임박
라이프스타일
연희동에서 아침을 - 어서오세요! 나를 위한 주말 브런치 식당
1월 15일 · 일요일 · 홍대
오혁진
'오씨네필' 운영자
오픈 예정
영화와 넷플릭스
수줍지만 영화에 미치는 방구석 씨네필 - 죽기 전에 봐야하는 감독 <알폰소 쿠아론> 편
2월 4일 · 토요일 · 사당
198,000
66,000원 X 3개월 무이자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