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과 OST
본격 영화 월드컵 - 우리가 사랑한 음악 영화들
사당
사당 사생활
목요일
19:30 ~ 22:30
12명
참여 인원
넷플연가, 자유모임
넷플연가에서 기획한 자유모임은 오픈이 확정되면 영화를 사랑하고, 해당 분야에 대해 잘 알고 계신 모임장 님이 섭외됩니다. 이 모임이 실제로 성사되기를 원하신다면 아래 '오픈 대기'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함께 모임을 만들어 나가 보아요!
netflix_salon
영화가 끝난 뒤 감상을 나누고 좋은 작품을 통해 사유의 확장을 하고 싶었던 사람이라면, 영화를 주제로 밤새 수다 떨고 싶은 사람이라면 이 모임에서 함께 서로의 세계를 넓혀 가요! 모임에서는 우리가 함께 봤던 영화 속 음악들을 잔잔한 배경음악으로 깔고 대화 나눠요.
- 혼자 보기 아까운 영화가 너무 많은 사람
- 영화로 밤새 이야기 가능한 사람
- 좋은 작품을 통해 사유의 확장을 하고 싶은 사람
* 아이스브레이킹 10% + 영화이야기 40% + 주제 토크 40% + 다음 영화 이야기 10%
영화는끝난뒤가진짜
코멘터리온더필름
인생영화월드컵
모임소개
사당 사생활
당신은 힘들고 지칠 때, 혹은 기쁘고 행복할 때 어떤 노래를 듣나요?
음악 영화에는 위로와 치유의 힘이 있는 것 같아요. 우리는 사랑과 상처, 위로 그리고 음악 그 자체로 아름다운 영화 각 2편씩, 8편을 두고 나에게 더 큰 공감을 일으킨 영화를 고르고 그 이유를 이야기 할 거예요. 이 시간을 통해 각자를 위로해주었던, 행복하게 해주었던 순간들을 들여다보고, 그럴 때에 내가 듣는 노래도 소개합니다.
나와는 다른 사람들이 어떤 음악과 이야기로 자신의 삶을 이끄는지 진지하게 들어보고, 음악 영화가 우리에게 주었던 감동을 다시 한 번 느껴봅니다. 가끔은 진부하지만, 가끔은 무엇보다 큰 울림믈 주는 우리의 인생 영화들을 함께 나눠요. 3개월 동안 서로의 삶을 이루는 가치관을 깊게 들여다보고 더 나은 삶을 이끄는 사람이 되기를 바라며!
언제, 어디서 만나나요?
목요일 19:30 ~ 22:30
2월 9일 / 3월 2일 / 3월 23일 / 4월 13일
사당 사생활
서울특별시 동작구 사당로30길 91, 3층
12
최소 참여 인원인 6명 보다 적을 경우, 추가 모객을 위해 1회차씩 연기(2회차 일정에 시작) 되거나 취소될 수 있습니다.
보고 와서 이야기해요
* 이미지를 클릭하면 어디서 볼 수 있는지 알 수 있어요!
<러덜리스>
윌리암 H. 머시 2014
<샤인>
스콧 힉스 1996
<위대한 쇼맨>
마이클 그레이시 2017
<아네트>
레오 카락스 2021
<코다>
션 히더 2021
<스타 이즈 본>
브래들리 쿠퍼 2018
<시카고>
롭 마샬 2002
<송 포 유>
폴 앤드류 윌리엄스 2012
각 회차별 모임의 주제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만납니다.
모임 참석 전, 모임장이 발제한 작은 사전 과제가 주어집니다.
모임 주제에 따라 넷플릭스, 웨이브, 왓챠 등 다양한 플랫폼의 컨텐츠를 다룹니다.
1회차
삶을 위로하는 예술
우리에게는 상처가 있어요. 말로는 표현할 수 없고, 쉽게 사라지지 않는 그 마음을 어루만져줄 수 있는 건 말보다는 어떤 울림이 아닐까요. 공명하는 대상을 찾았을 때 우리는 더 잘 울고, 스스로를 이해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영화 속 당신에게 울림을 준 순간을 이야기 하고, 당신에게 위로가 된 음악을 들려주세요.
* 보고 올 영화 : <러덜리스> vs <샤인>
* 당신을 위로하는 노래 한 곡을 가져와주세요.
* 첫 모임에는 뒤풀이, 혹은 모임에서 맥주 한 잔을 할 예정입니다! (협의)
2회차
사랑의 명암
당신에게는 함께 인생을 노래하는 사람이 있나요? 삶에는 늘 빛과 어둠이 있고, 언젠가는 우리가 서로의 어둠에 잠식되기도, 각자 가진 빛으로 상대를 구원하기도 해요. <아네트>와 <스타이즈본> 중 그 관계와 그 안의 개인, 당신은 어떤 영화에 더 공감하고 몰입했는지, 그 이유는 무엇일지 이야기 합니다.
* 보고 올 영화 : <아네트> vs <스타이즈본>
* 누군가와 함께 공유하는 노래가 있다면 가져와주세요. 그 이야기도 들려주시면 좋고요!
3회차
우리가 들을 수 있는 모든 것
당신은 어떻게 음악을 듣고 있나요? 귀로? 열린 마음으로? 우리가 즐기고 사랑하는 음악은 어쩌면 누군가에게는 당연한 방식으로 들리는 게 아닐지도 몰라요. 우리와 다르게 ‘듣는’ 사람도, 들려도 마음까지 소리가 닿지 않는 사람도 있죠. 어떤 영화가 당신을 움직이고 용기로 이끄나요? 우리의 삶에서 변화를 일으키는 요소와 함께 하는 음악을 이야기 합니다.
* 보고 올 영화 : <코다> vs <송포유>
* 당신에게는 조금 특별한 노래가 있나요? 개인적으로 특별한 것이 아니라 음악적으로 조금 특별한 경험이 된 노래요. 있다면 가져와주세요!
4회차
인생이라는 거대한 ‘쇼’
‘쇼’라는 예술을 통해 영화가 이야기 하고자 하는 것을 들여다봅니다. ‘이 세상 모든 것은 쇼’라는 명제 아래, 한 영화는 세상에 대한 냉소를 그리고 또 한 영화는 우리는 모두 그 안에서 특별하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우리는 각자의 삶을 어떻게 바라보고 있는지 각자 생각하는 바를 각각의 영화의 입장에 서서 표현해봅니다.
* 보고 올 영화 : <시카고> vs <위대한 쇼맨>
* 나의 삶과 가장 맞닿은 노래를 한 곡 가져와주세요. 인생 노래도 좋아요.
이렇게 진행해요
신청일
자기 소개
모임 전
콘텐츠 감상
모임 전
사전 질문 답변
모임일
대화 및 워크숍
  1. 참여 신청 후 웰컴 문자를 받고 한 줄 자기 소개와 모임에 기대하는 점을 제출합니다.
  2. 모임 일주일 전, 모임 준비를 위한 사전 질문과 과제를 전달드립니다.
  3. 모임 시작 전, 각 회차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사전 질문에 답변을 남깁니다.
  4. 모임 당일, 3시간 동안 멤버들과 만나 준비된 대화와 워크숍을 함께 합니다.
* 구체적인 진행 방식은 모임마다 상이할 수 있습니다.
* 정기모임은 수업이나 강의가 아닙니다. 멤버들의 생각과 참여로 만들어나가는 커뮤니티입니다.
넷플연가 멤버들은 이렇게 느꼈어요
우리의 삶 속에 녹아있는 감정, 편견, 사랑, 꿈, 실패 등을 생각하고 느낄 수 있는 언어의 영화들을 너무 잘 소개해 주셨고 르이야기 나누면서 각자의 삶 속에 자연스럽게 서로를 초대하는 시간도 만들어주셨습니다. :D
by '장O만'님
오랜만에 취향이 비슷한 사람들과 대화해서 행복했습니다:)
by 'zzubbabbong'님
그냥 느끼기에 급급했던 미술이었는데, 새롭게 미술에 대해서 지식적으로 채워가는 게 너무 즐거웠습니다.
by '박O재'님
모임장님께서 각 멤버들의 이야기를 경청해주셨고, 자연스럽게 좋은 질문을 던지시면서 더 속 깊은 이야기를 할 수 있도록 이야기를 항상 이끌어주셨습니다. 정말 감사했습니다!ㅎㅎ 또봐요 😍
by '이O성'님
영화 얘기부터 다양한 일상 얘기도 나눴는데 재밌는 분들과 함께해서 시간이 순삭이였습니다! 빵 만들고싶어서 갔던건데 기대이상으로 좋은 추억을 가져가요👍🏻
by '새겨울'님
정기 모임 멤버만의 혜택
1
이벤트 및 소모임 우선신청·무료·할인
매주 화요일에 소개 되는 약 120개의 이벤트와 소모임
‧ 이벤트는 행사 별 모집 인원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2
다른 모임 놀러가기 1회권
시즌 3개월간 유효한 다른 모임 놀러가기
‧ 놀러가기는 잔여석 발생시에만 신청이 가능합니다.
3
넷플연가 전용 공간 ‘사생활’ 이용권
멤버들만을 위한 공간 대여는 언제나 무료!
환불 규정
첫 모임 시작일 기준
환불 여부
~ 14일 전
전액 환불
13 ~ 7일 전
80% 환불
6 ~ 5일 전
50% 환불
4일 전 ~ 시작 후
환불 불가
이런 모임은 어때요?
NEW
자아와 관계
차, 차차 - 차를 통해 차차 나를 알아가는 시간
2월 28일 · 화요일 · 홍대
변한다
<낀 세대 생존법> 작가 / 홍보마케터
오픈 예정
일과 커리어
낀 세대 북클럽 - 우린 결국 모두 낀 세대니까
3월 23일 · 목요일 · 강남
171,000
57,000원 X 3개월 무이자
참여 신청